메타국어

산에는 꽃 피네.

꽃이 피네.

[각주:1] 봄 여름 없이

꽃이 피네.


산에

산에

피는 꽃은

저만치 혼자서[각주:2] 피어 있네.


산에서 우는 작은 새여.

꽃이 좋아

산에서

사노라네.[각주:3]


산에는 꽃 지네.

꽃이 지네.

갈 봄 여름 없이 

꽃이 지네.[각주:4]


― 『김소월 시집』



Photo by Lucien Kolly on Unsplash

  1. 가을. [본문으로]
  2. 고독감. '저만치'는 무엇과 무엇 사이의 거리일까요? [본문으로]
  3. '새'가 꽃이 좋아 산에서 산다는 것은 '사실'이라기보다는 화자의 '생각'이지요? 자신의 생각과 감정을 객관적인 대상 '새'에게 투영했으므로 '감정이입'입니다. [본문으로]
  4. 1연에서는 피었고, 4연에서는 지네요. 피고 지고 하는 것은 자연의 섭리이고, 이를 통해 '자연의 순환'을 말하고자 함이라는 것이 일반적인 해석입니다. [본문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