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ome Features (2009)

학교는 좁고, 세상은 넓다

 

Chrome Features (2009)

 

2009년에 공개된 구글 크롬 브라우저의 기능 안내 영상.

당시에는 신생 브라우저였던 구글 크롬의 '광고'로 많이 알려졌었다.

공개 당시에는 익스플로러의 점유율이 95%였나 그랬는데, 당시로서는 아기와 같던 신생 브라우저 크롬이 벌써 점유율 1위라니, 참 격세지감이다.

디지털 도구에 대한 아날로그적 감성의 광고인데, 모순적인 이미지의 조화가 매우 인상적이다.

 

메타국어에서 예전에도 소개했었던 'PAPER' 앱 광고(googeo.kr/entry/paper)와 더불어,

보고 있으면 마구 창의적인 영감을 줄 것만 같은 영상이다. 

 

새로운 수업이라고 해서 새로운 기술들만 염두에 두는 것은 어쩌면 그리 좋은 방법이 아닐지도 모른다.

익숙한 것들과의 조화를 추구하는 것도 새로운 '낯설게 하기' 전략이 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든다.

더구나 요즘같이 온라인 수업도구가 붐을 이루는 분위기에서는 꼭 염두에 두어야 할 지점일 것이다.

 

 

---------------

2009년에 썼던 블로그에 썼던 글을 옮기면서 살짝 새로 써 보았습니다.

 

 

이미지 맵

호모구거투스

부적응 교사

    '저널/수업과배움에대한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댓글 0개.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