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D 보고 칼럼 쓰기[과학] 09강


내딘 하크아시-하람 : 미래 외과 수술의 모습을 바꿀 증강현실 | TEDWomen2017

만약 여러분이 수술을 받아야 한다면, 어디에 있든 최고의 의료진의 협업으로 수술 받기를 바랄 겁니다. 의사이자 기업가인 내딘 하크아시-하람은 새로운 기술을 개발하여, 외과의사들이 공동으로 수술을 진행하고 교육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 기술로 저비용의 증강현실 도구를 사용해 외딴 곳의 환자까지 수술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네소타 대학병원의 무릎 수술을 뉴 올리언즈의 TED 강연장까지 실시간 연결하는 이 신기술을 경험해보세요. 하람 박사는 "간단하고, 일상적인 기계를 사용해, 우리는 기적 같은 일을 해 낼 수 있어요."라고 말합니다. (본 강연에는 수술과정이 담긴 그림이 나옵니다).


―――

실은, 이 강연을 보기 전에 '촉각을 디지컬화하기'라는 캐서린 쿠첸베거의 강연(∽)을 보았습니다. 촉각을 디지털화하는 기술의 매커니즘과 그 기술의 유용성 나아가 의학 등의 기여 가능성에 대한 논의를 기대했지요. 그런데, 이두O 학생이 "게임에 이용하면 재밌겠다."라고 말하고 정우O 학생도 이에 동조하면서 참여자들의 생각은 게임에만 국한되는 듯 보였습니다. 그래서, 기술을 통해 의료 시스템을 개선하고 이를 통해 기술로부터 '소외된' 사람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이 강연을 추가적으로 보았습니다. '포켓몬 고'로 인해 본격적으로 알려진 '증강현실' 기술이 게임에만 해당하는 이야기가 아님을 깨달았기를 바랍니다. 아울러, 이 두 기술의 콜라보레이션 가능성을 전망해 보는 것도 좋겠지요.

이미지 맵

참여/방과후수업 다른 글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