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D 보고 칼럼 쓰기[과학] 07강

 

윌리엄 리(William Li) : 우리가 암 세포를 굶기기 위해 먹을 수 있을까? | TED2010

윌리엄 리는 암과 항혈관신생 ― 암에게 영양을 공급하는 혈관의 성장을 막는 것 ― 같은 다른 질병들을 치료하는 것에 대한 새로운 방법을 보여줍니다. 이것들 중 가장 중요한 단계는 자신과의 싸움에서 암을 공격하고 영양공급을 막는, 이른바 "암을 먹고 음식과 싸우는" 단계입니다.


――― 

구거투스: 강연이 끝나고 진행자와 연사는 다음과 같이 대화하지요.


준 코헨: (전략) 대부분의 암 환자들에게 이런 치료법들을 추천하겠습니까?


윌리엄 리: (전략) 승인된 것들을 고려해보고, 임상실험을 찾아보세요. 그러나 의사가 여러분을 위해 할 수 있는 것들 중에서, 우리는 우리 스스로를 위해 할 수 있는 것을 물어볼 필요가 있습니다. 제가 생각하는 한 가지는 우리는 의사가 우리를 위해 할 수 없는 것들을 우리 스스로 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지식을 사용하고 조치를 취하세요. 만약 대자연이 우리에게 몇 가지 실마리를 줬다면, 우리가 먹는 것의 가치에서 아마도 새로운 미래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우리가 먹는 것은 하루에 세 번씩의 화학요법입니다.


이게 참 인상적입니다. 인문계 출신인 나로서는 이 대화로부터 강연의 주제를 추론해 볼 수 있었지요. 병에 대한 의존적이기만 하기보다는 자신이 할 수 있는 것들을 하는 것 ― 이런 태도가 의사뿐만이 아니라, 공부하는 학생들을 비롯한 여러 종류의 사람들에게도 매우 필요한 덕목이라고 생각해요. 

아울러, 항혈관신생치료의 효과와 중요성에 대해 깨달았으니, 파와 토마토, 마늘, 포도 등을 많이 먹어야겠습니다. ㅎ

이미지 맵

참여/방과후수업 다른 글

이전 글

다음 글